2023.11.22 (수)

  • 구름많음동두천 12.9℃
  • 맑음강릉 18.4℃
  • 구름많음서울 14.2℃
  • 맑음대전 14.0℃
  • 맑음대구 16.3℃
  • 맑음울산 20.0℃
  • 구름조금광주 17.8℃
  • 맑음부산 18.9℃
  • 구름많음고창 17.0℃
  • 맑음제주 20.0℃
  • 구름많음강화 12.4℃
  • 구름조금보은 14.4℃
  • 구름조금금산 15.2℃
  • 맑음강진군 18.3℃
  • 맑음경주시 20.8℃
  • 구름조금거제 18.0℃
기상청 제공

강화군, 럼피스킨병 확진..강화군 재난안전대책본부 구성

오는 25일, 전체 사육농가 백신접종 완료 예정
럼피스킨병 확산 방지 위해 총력 대응

 

우리투데이 이승일 기자 |  강화군(군수 유천호)은 관내 축산농가 럼피스킨병 확진에 따라 강화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구성하고 방역 총력 대응에 나섰다.


강화군은 23일 의심신고가 접수되어, 검사 결과 24일 3개면 3농가에서 럼피스킨병이 확진됐다고 밝혔다. 
이에 따라 3농가에서 사육 중인 소 163두와 500M 이내에서 사육 중인 2농가 9두 총 172두를 살분할 계획이다. 또한, 25일까지 관내 전체 소 사육 농가 전 두수에 대해 백신 접종을 완료해 확산을 방지한다는 방침이다.
현재 방역관리 강화를 위해 소 사육농장 및 업체에 대하여 일시 이동 중지 명령을 내렸으며, 공동방제단의 방역차량을 활용해 농장, 도로 하천주변 등에 특별방역을 실시하고 있다. 
더불어, 주요 전파 요인으로 꼽히는 파리, 모기 등 흡혈 곤충에 대해서도 보건소와 함께 방제작업을 실시하는 등 전방위적 방역을 추진하고 있다.


군 관계자는 “질병 대응 및 안전한 축산환경 조성을 위해 농장 청소, 세척, 소독 등에 철저를 기해 줄 것”을 거듭 당부했다.